> 뉴스
인간이 아닌 x x같은 자..
중랑방송  |  webmaster@cnbcnews.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1.01.05  15:02:57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이들의 목사 부모들은

자기 자식들 형량을 낮추기 위해 대단한 변호사들을 섭외했고 탄원서를 냈다고 합니다

돈 많은 목사들과 한국교회의 현주소입니다

하늘은 천벌을 내려야 합니다

너무 슬프고 화나고 눈물이 납니다

&

목사 자녀들이 결혼을 했습니다.

그리고 정인이를 입양했구요. 겉으로는 천사인양 방송출연까지 하면서 자신들을 홍보했습니다.

하지만 뒤로는 정인이를 죽음에 이르기까지 학대했습니다.

정인이가 사망당시 파악된 바로는

1. 후두골 골절 2. 좌측쇄골 골절 3. 놔측늑골 골절 4. 우측늑골 골절 5. 우측척골 골절 6. 좌측 견갑골 골절

7. 우측 대퇴골 골절 8. 소장 대장 장간막 파열로 배속에 피가 가득함 9. 등에 피하출혈 10. 옆구리에 피하출혈 11. 배에 피하출혈 12. 다리에 피하출혈

정인이 양모인 '장하영' 은 기독대학인 한동대 통번역 대학원에서 공부했습니다.

외조부 장영길은 포항 양덕 제자들교회 목사이고 집에서 정인이가 학대 당하는 것을 알고도 외면한 양모 장하영의 엄마이자 정인이의 외조모인 장은희는 남편이 목회하는 제자들교회 부설 큰동그라미 어린이집 원장입니다(하....어린이집 원장이라니).

양부 '안성은' 은 기독대학인 한동대 상담심리학부에서 공부하고 현재 기독방송국인 CBS 본사 방송경영실에서 근무하고 있습니다 . 그의 아버지 즉 정인이의 조부이자 정인이를 학대한 양부 안성은의 아버지 안희길은 경북 안동침례교회 목사입니다.

전북대 법의학교실 이호 교수는 복부에 피가 가득했던 것은 췌장, 소장, 대장, 장간막들이 지속적인 학대와 구타로 찢어져 있었는데 사망 당일에 다시 이어진 구타로 크게 찢어져서 장간막 파열이 온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목사 부모에게 교육받고 기독 대학에서 공부하고 기독교 방송국에서 근무하는자가 악마가 되어있는 것이 2021년 대한민국 교회의 현 주소입니다.

대한민국 교회들은 회개해야 합니다.

16개월 정인이가 사망에 이르게된 과정

1. 8개월 간 약 800여개의 학대 동영상 촬영.

2. 돌 무렵 쇄골 골절 시킴(의학계에서 2세 미만 영아의 쇄골 골절은 아동학대의 대표적 징후로 여겨짐), 6월에 있었던 어린이집 생일파티 날에 찍은 사진에는 어깨에 팔자붕대를 하고 있음. 몸에는 넓게 퍼진 멍자국과 얼굴에는 꼬집힌 자국이 있음

3.서 있는 아기의 다리를 벌려놓거나 걸음마 중인 아기에게 다리를 거는 방법으로 일부러 넘어지게 한 뒤 그 모습을 보고 깔깔깔 웃으며 동영상 촬영.

4.아기를 마치 가방 들듯이 목덜미만 잡은 채 발은 공중에 떠 있게 함.

5. 엘레베이터 안전바(손잡이) 위에 아기를 세워두고 태연하게 거울을 봄.

6. 전자렌지에 데운 뜨거운 인스턴트 이유식을 식히지 않고 그대로 2~3분 만에 먹임.

7. 굶기고 배고파할 때 고추장, 초고추장 먹임

9. 똥냄새와 뒷처리가 싫어서 돌 지난 아이에게 죽형태의 이유식을 아주 조금만 먹었다고

10.아기는 집에 두고 친딸만 데리고 수차례 외출.

11. 차 안에 아기만 남겨두고 남편과 친딸 셋이서만 외식하러 가면서 몇시간동안 차안에 홀로 방치하고 정인이를 방에도 자주 가두어 놓았음

12. 어린이집에서 낮잠 이불 보내달라고 하자 얼굴에 수건 한장 덮어주면 잔다고 함

13.학대를 하면서도 입양가족모임에 참석. 아기는 유모차 안에서 두고 얼굴을 가림

14.지속적인 학대의 진행됐던 8월에는 EBS 어느 특별한 가족이라는 프로에 입양가족으로 출연하면서 좋은 부모인냥 코스프레

15. 2020년 9월 말경에 장씨는 유방확대수술을 받았고 회복을 위해 포항 어린이집 원장인 친정어머니가 며칠동안 이들 부부 집에 상주하면서 정인이의 상태를 모를수가 없음

16.사망당일인 10월 13일 아랫집에서 바벨이 떨어지는듯한 큰소리가 여러차례 들림. 남편에게 "형식적으로 병원을 가야하냐는"문자를 보낸후 친딸을 유치원에 등원시키고 당시 자가호흡도 불가능했던 정인이를 데리고 택시를 타고 병원으로 감

17.병원에서 찍은 CT에 갈비뼈를 비롯한 여러 뼈들이 지속적으로 골절과 복부장기파열이 심해서 장에서 피가 나와서 배안에 피로 가득차서 장기가 썩고 있었고 심지어는 장기중 가장 뒤쪽에 위치한 췌장마저 절단

18.정인이가 사경을 헤메는 동안 핸드폰으로 어묵을 공구로 구매함

19.정인이가 사망하자 부검결과를 잘 나오게 해달라고 지인에게 부탁

20.정인이가 사망 이틀 뒤 친정아버지 생일에 가족들끼리 모여 와인파티를 하였으며 핫딜카페에 댓글을 달고 식기세척기 설치 문의글을 올리는 등 아주 정상적인 일상생활을 함

21.변호사를 2명이나 선임한후 형량이 낮은 방심학대만 했다고 주장

중랑방송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2)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tospeak
한국 기독교는 썩을대로 썩었다. 저속하고 이기적이기 그지없는 것들이, 지성도 상식도 양심도 없는 것들이 널린 신학교들 가서 쉽게 목사안수 받고, 교회 즉 가게를 차려 자리 잡히면 마누라 어린이집 시켜서 양쪽에서 돈 벌고, 지네 교회 가난한 자는 거들떠도 안 보며 지 자식들은 머리도 안 되는 것들 유학보내고 연줄로 취직 시키고 대대손손 배 두드리며 쉽게 사는데 그건 다 사기꾼에게 속는 어리석고 욕심 많은 교인들 탓.
(2021-01-13 17:07:05)
tospeak
한국 기독교는 썩을대로 썩었다. 저속하고 이기적이기 그지없는 것들이, 지성도 상식도 양심도 없는 것들이 널린 신학교들 가서 쉽게 목사안수 받고, 교회 즉 가게를 차려 자리 잡히면 마누라 어린이집 시켜서 양쪽에서 돈 벌고, 지네 교회 가난한 자는 거들떠도 안 보며 지 자식들은 머리도 안 되는 것들 유학보내고 연줄로 취직 시키고 대대손손 배 두드리며 쉽게 사는데 그건 다 사기꾼에게 속는 어리석고 욕심 많은 교인들 탓.
(2021-01-13 17:05:42)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2)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서울특별시 중랑구 송림길 13, 3층(상봉동)  |  대표전화 : 010-3780-0788  |  등록번호 : 서울 아 03142  |  발행·편집인 : 구주회
청소년보호책임자 : 구주회
Copyright © 2021 중랑방송.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