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오피니언
정직(正直), 그 인테그리티(Integrity)의 삶
중랑방송  |  webmaster@cnbcnews.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3.12.22  10:53:25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 정직(正直)은 마음에 거짓이나 헛치래, 꾸밈이 없이 바르고 곧음을 의미한다. 인테그리티(Integrity)는 문맥에 맞춰 올곧음, 통전성(統全性), 성실, 정직, 진실 등 다양한 우리말로 번역한다. 윤리적 원칙에 따라 행동하고 선의로 정직하고 공정하게 행동하는 것이다. 겉과 속이 다르지 않음을 의미한다. 처음과 끝이 다르지 않음을 의미한다. 자신이 옳다고 믿거나 생각하는 것을 말과 행동을 통해 균형 있고 일관성 있게 꾸준히 실천해야 할 가치이다.

- ‘정직은 최고의 정책󰡑이다. 정직은 많은 사람이 다른 사람들을 소중히 여기는 특성이다. 우리는 정직한 친구, 정직한 동료, 정직한 리더(leader)를 원한다. 

- 때로는 솔직히 말해서 ‘정직하면 오히려 손해 본다.’ ‘정직해서 손해 없다’라고 말하는데 무엇에 가까이 다가가거나 닿을까.

홍순철「서울 중랑교육발전협의회 회장, 중랑구 교육발전위원회 교육여건개선 분과장, 대한교육신문 논설 주간, 한국문예연수원 교수, 세종로국정포럼위원장, 국민비전 수석부의장, 칼럼니스트, 민주평화통일자문회의 서울 중랑구 협의회 고문, (前) 세계 도덕 재무장(MRA / IC) 서울 총회장, 학교법인 송곡학원 이사장(현 이사), 신현고등학교 교장」.

■ 정직과 성실은 모든 덕목의 기본이며 삶의 기초가 된다.

우리는 나 자신을 “가장 정직한” 사람 중 한 명이라고 생각한 적이 없는가. 나는 나 자신을 제외한 다른 모든 사람에게 정직함으로써 나의 "도덕성"과 신념을 정당화하면서 나 자신에게 얼마나 많은 거짓말을 해왔는지를 깨달은 적은 없는가. 내 거짓말을 진짜라고 믿게 한 적은 없는가.

정직한 사람과 거짓된 사람은 다른 사람들 눈에는 어떻게 비칠까. 행여나 옳고 그름을 따지지 않음을 말하는 불문곡직(不問曲直)에 머무른 게 아닐까.

존경하는 행동도 항상 정직하게 수행된다. 정직은 모든 ​​사람이 존경하는 품질이기 때문이다. 진실을 말하고 행동으로 뒷받침하는 것은 옳은 것에 대한 존중과 윤리적 및 도덕적 무결성에 대한 존중을 나타낸다. 정직은 성품의 핵심 구성 요소 중 하나이며 성공하고 책임감 있는 사람의 존경받는 특성 중 하나이다.

메리엄-웹스터(Merriam-Webster) 사전에서는 정직을 “공정(公正)하고 진실한 행위” 또는 “사실에 대한 준수(遵守)”로 정의한다. 미국의 정치가, 외교관, 변호사, 건축가, 철학자이자 건국의 아버지로 미 제3대 대통령을 역임한 토머스 제퍼슨은 “정직은 지혜의 책의 첫 장”이라고 말한다.

“정직이 최고의 정책”이다. 이는 모두 의도와 관련이 있다. 당신이 정직할 때 당신의 의도는 분명하다. 사람들은 있는 그대로의 정직한 사람을 진심으로 더 신뢰한다. 한 번의 부정직(不正直)한 행동은 사람들이 상대의 의도와 마음을 의심할 수 있다.

행여, 우리는 자신과 다른 사람을 보호하기 위해 거짓말이나 속임수를 말하지만, 정직이 최고의 정책이라는 말은 사실이다. 정직하면 다른 사람들과 유대감을 형성하고 관계를 강화하며 신뢰할 수 있는 사람으로 알려지게 된다.

정직(正直)한 열린 마음이 정직한 지도자를 낳는다고 한다. 정직한 사람의 말과 행동이 만나 신뢰를 만든다. 말과 행동이 같음. 또는 말한 대로 실행함을 이르는 언행일치(言行一致)이다.

하겠다고 말한 약속한 일을 하고 파트너가 의지할 수 있는 일관성을 유지하는 사람, 말뿐 아니라 행동을 통해 신뢰를 구축할 수 있는 사람이 되자. 공허하거나 깨진 약속만큼 신뢰를 무너뜨리고 분노를 일으키는 것은 없다. 사람들은 실망하고 싶지 않기 때문에 자신이 해낼 수 있다고 말해야 한다고 생각한다. 나중에 실망하고 신뢰를 훼손하는 것보다 지금 정직하고 순간에 조금 실망하는 것이 낫다. 할 수 없는 일에 전념(專念)하지 말라는 선현들의 말이다.

인테그리티(Integrity)는 비즈니스 윤리와 리더십을 대표하는 핵심 단어로 성실, 정직(honesty), 진실, 올곧음, 솔직, 고결(uprightness), 청렴 등 다양한 우리말로 번역하는 단어이다.

호평받는 리더십 전문가이자 임상 심리학자이며 뉴욕 타임스(New York Times)  인기도서 작가인 헨리 클라우드(Henry Cloud)가 써서 2009.6.2. 발간한「정직성: 현실의 요구를 충족하는 용기(Integrity: The Courage to Meet the Demands of Reality, )」는 뉴욕 타임스에서 “최고의 책”으로 선정되었다. 그는 이 책에서 사람들이 리더에게 가장 바라는 특징은 인테그리티, 즉 일관된 진실성이다.

말한 대로 실천하는 삶의 진정성이다. 그는 삶의 진정이야말로 성공하는 사람들의 비밀이라고 설명한다.

중심에서 정직성에 대한 질문은 사람이 현실을 직시할 용기가 있는지 이다. 클라우드는 역경을 해결하고, 그로부터 교훈을 얻고, 자신의 행동을 조정하는 능력이 두뇌나 재능, 매력보다 성공을 결정하는 더 큰 요인임을 보여준다.

정직성(Integrity)에서 헨리 클라우드는 정직성을 정의하는 6가지 성격(인격) 특성(소통하고 신뢰 쌓기, 현실 지향, 결과 지향적, "부정적 현실" 해결, 성장 유발 및 삶의 의미 이해(creates trust, unafraid of reality, results-oriented, solves "negative realities," causes growth and finds meaning in life)와 진실성을 가진 사람들이 어떻게 다른 사람들과 연결되고 신뢰를 구축하여 목표 달성에 어떻게 도움이 될 수 있는지 말한다.

진실성은 단순한 정직 그 이상으로, 그것은 성공의 열쇠이다. 진실성을 가진 사람은 아무리 어려운 상황에서도 모든 것을 이룰 수 있도록 모든 것을 함께 끌어 모을 수 있는 능력이 있다.

그는 성공은 단지 재능이나 두뇌와 관련된 것이 아니다. 성공하지 못하는 똑똑하고 재능 있는 사람들도 많이 있다. 그리고 가장 성공한 사람은 가장 많은 재능을 가진 사람만이 아니다. 

클라우드는 진정한 요소가 바로 사람의 구성이라는 것을 보여준다. 우리는 모두 유익한 관계와 목적, 사명, 목표 달성을 가져오는 진정한 성품을 갖추어 성장할 수 있다. 진실성은 가지고 있거나 가지고 있지 않은 것이 아니라, 우리가 모두 참여하고 즐길 수 있는 흥미진진한 성장의 길이다.

인테그리티와 정직으로 조직을 이끌면 팀 내에 역동적인 성장의 물결이 일어나고 팀원들을 보다 강력하게 무장시킬 수 있다고 한다. 그는 신뢰, 자기 약점을 직시하는 용기, 주위 사람들에 대한 이해가 성공의 열쇠라고 말한다. 그는 성과를 만드는 사람, 즉 인테그리티를 소유한 사람만이 지속적인 결과를 만들어낸다고 자신 있게 말한다. 진정한 자기 자신의 삶을 살지 않고 주어진 역할만 수행하면 진실한 가치에 쏟아야 할 생명력이 고갈되고 만다. 그는 주어진 역할을 넘어 삶의 진정성으로 나아가는 법을 보여준다.

그는 ‘성과를 내는 데 있어 가장 중요한 점은 좋은 성품들을 균형 있고 일관된 태도로 발휘하는 것이다.’ 그가 말하는 ‘인테그리티’가 바로 ‘균형 있고 일관된 태도’를 일컫는 말이다「인테그리티 : 성과를 만드는 성품의 힘, 헨리 클라우드 저 / 정성묵 역 | 연암사 | 2021.10.25.」.

영국 옥스퍼드와 케임브리지에서 영문학 교수이자 학자로 20세기 가장 영향력 있는 작가 중 한 명인 C. S. 루이스(Clive Staples Lewis)는 정직이란 “아무도 보지 않을 때도 옳은 일을 하는 것”이라고 말했다. 성실성은 기본적인 도덕적 미덕이자 좋은 성품을 형성하는 기반이라고 말한다.

성실하게 행동한다는 것은 정직, 공정, 품위를 포함하는 자신의 원칙에 따라 사는 것을 이해하고 받아들이고 선택하는 것을 의미한다. 성실한 사람은 부패와 위선으로부터 자유로워짐으로써 선한 인격(좋은 성품)을 보여준다.

정직성은 사람들이 상황이나 결과와 관계없이 덕스럽게 행동할 때 고결성이 드러난다. 이를 위해서는 종종 도덕적인 용기가 필요하다. 실제로 정직성은 윤리와 도덕적 행동 사이의 중요한 연결이다 「텍사스 대학교 오스틴 캠퍼스(The University of Texas at Austin) 무결성 - 윤리 풀기 (utexas.edu)」.

거짓말을 하고 싶은 유혹을 받을 때 진실을 말하면 정신적·신체적 건강이 크게 향상될 수 있다고 미국에서 심리학을 대표하는 가장 큰 과학 및 전문 조직이며 세계에서 가장 큰 심리학자 협회인 미국 심리학회(APA, American Psychological Association)의  미국 노트르담대학교 심리학과 교수 아니타 E. 켈리(Anita E. Kelly)와 리주안 왕(Lijuan Wang)이 공동 수행한 「정직의 과학(Science of Honesty)」 연구 결과에서 밝혔다.

인테그리티, 즉 일관된 진실성, 정직(正直)한 나무꾼이라는 설화가 생각난다. 늑대를 외친 소년에 대해 우리는 모두 알고 있다. 늑대가 실제로 나타났을 때 아무도 그를 믿지 않았다. 한 나무꾼이 나무를 하다 실수로 도끼를 연못에 빠뜨리는데 백발노인이 금도끼, 은도끼를 들고 나타나 이것이 네 것이냐고 묻는다. 나무꾼은 자신의 도끼는 낡은 쇠도끼라고 정직하게 대답하자 감동한 백발노인이 세 가지 도끼를 모두 나무꾼에게 주었다. 그런데 이를 듣고 따라 하려던 욕심쟁이 나무꾼은 백발노인에게 금도끼, 은도끼 모두 자신의 것이라고 대답하여 백발노인의 노여움을 사게 된다는 내용의 설화이다.

미국에는 매년 4.30.에 「국가 정직의 날(National Honesty Day)」을 지켜 삶에서 정치, 교육, 비즈니스 관계에서 솔직함, 신뢰성, 개방성, 진실성을 기념하고 의사소통을 촉진하기 위한 캠페인을 벌인다. 정직의 날은 정치 경제 사회 문화 교육 등에서 진실하고 거짓을 멀리하라고 충고한다.

전 메릴랜드 주지사 홍보비서관이자 작가인 M. 허쉬 골드버그(M. Hirsh Goldberg)는 1990년대 초 「거짓 총서(The Book of Lies(Morrow)」를 연구하고 집필한 후 두 가지 이유로 4월 30일을 정직의 날로 선택했다. 첫 번째 이유는 거짓말과 장난으로 즐거워하는 날 4월 1일 만우절(萬愚節)로 시작하는 4월이 더 높은 도덕적 의미, 정직하게 끝나야 한다고 생각했다. 두 번째 이유는 4월 30일은 1789년 조지 워싱턴 대통령의 취임 1주년 기념일이기도 하다. 미국의 유명한 작곡가이자 가수인 빌리 조엘(Billy Joel)은 “솔직함은 정말 외로운 단어(honesty is such a lonely word)”라고 노래한 적이 있는데, 이는 정직함이 개인적 관계와 직업적 관계 모두에서 보기 드문 특성이라는 것을 나타낸다. 이날은 솔직함이 외로운 말이 되고 싶지 않다는 사실과 솔직함이 모든 종류의 관계를 강화할 수 있다는 사실을 강조한다.

골드버그는 말한다. 이날을 축하하기 위해 항상 정직하게 대답하고 싶었던 질문을 할 수 있다. 거짓말을 하는 것에 대해 생각해 보자. 버릇(습관)인지, 작은 일인지, 아니면 부끄러운 일인지, 아니면 다치지 않기 위한 순백의 거짓말인지. 

세상은 안개 같은 경쟁의 악순환에 빠져 자신을 다른 사람과 비교하기 시작하고 다른 사람들이 삶에서 앞서기 위해 서로를 깎아내리고 변명하려고 할 때 거짓말한다. 자신의 부족함을 거짓과 반쪽짜리 진실로 덮는 것은 쉬운 일인 것 같다. 그들과 더 많은 시간을 보낼수록 거짓말에 대해 더 창의적으로 된다. 정직한 사람들은 청렴성이 있으며 다른 사람이 만든 상자에 맞추기 위해 도덕에 대한 타협을 거부한다. 그들은 일이 잘못되었을 때 변명 뒤에 숨거나 실수에 대해 다른 사람을 비난, 험담하거나 이야기하지 않고 자기 행동에 대해 스스로 깨닫고 책임을 지며 실수로부터 배우고, 진정한 반성 후에 다시는 이런 일이 일어나지 않도록 습관과 행동을 극복·개선하려고 노력한다. 습관이나 패턴을 변명하지 말자. 변명은 또 다른 거짓에 머무른다. 선의의 거짓말로써 도움을 받지 말라. 솔직할 수 있는 방법을 찾고 있다면 거짓말을 하지 않도록 말을 조금 신중하게 선택하자는 말로 이해한다.

정직의 반대는 속임수 또는 거짓말이다.  다른 사람을 속이든 자신을 속이든 거짓말은 똑같이 나쁘다. 

불문곡직(不問曲直)은 옳고 그름을 따지지 않음을 말한다. 옳은 일이기 때문에 정직하다.

다른 사람이 무엇을 말하고 행동하든지 옳고 그름의 차이를 아는 것은 지도자의 책임이다. 옳지 않다고 해서 옳을 수 없고, 옳다고 해서 옳지 않을 수는 없다. 거짓말을 하면 자신이 하는 말을 믿게 된다. 자신과 다른 사람들을 혼란스럽게 하며, 신뢰를 잃고 자신을 해친다.

우리는 우리의 꿈과 욕망뿐만 아니라 도덕, 옳고 그름에 대한 우리의 개념을 어지럽히기 시작한다.  나는 거짓말을 할 때마다 나 자신의 부족함을 변명하거나 잘못 표현하거나 뭔가를 보완하려고 하지 않았을까. 다른 때는 내가 충분하지 않거나 내 마음이 진정으로 하는 일을 할 수 없다고 스스로 확신하고 있지 않았을까. 내가 정말 몰랐던 것을 안다고 거짓말을 하거나 안다고 생각하는 것이 쉬운 길이었다고 생각한 적은 없었을까……. 

정직과 진실을 추구하는 것이 항상 갈 길이다. 정직은 자신감과 믿음을 낳고 의지력을 강화하며 다른 사람들이 우리의 모범을 보고 목격할 수 있는 가장 좋은 방법으로 우리를 대표한다. 정직은 우리의 활력을 향상한다. 

존경하는 행동도 항상 정직하게 수행된다. 정직은 모든 ​​사람이 존경하는 품질이기 때문이다. 진실을 말하고 행동으로 뒷받침하는 것은 옳은 것에 대한 존중과 윤리적 및 도덕적 무결성에 대한 존중을 나타낸다. 정직은 성품의 핵심 구성 요소 중 하나이며 성공하고 책임감 있는 사람의 존경받는 특성 중 하나이다.

진실을 말하고 정직하게 말하는 것은 어린 시절부터 권장되어야 하는 뿌리 깊은 습관이다. 그것은 양심을 깨끗하게 하고 거짓말을 받아들일 필요를 없애 준다. 정직함을 유지하면 삶이 더 만족스럽고 보람이 있다는 것을 알게 될 것이다.

정직(正直)은 개인·사회·직업 공간 모두에서 지속하는 관계를 쌓는 데 도움이 되는 일상(日常) 모두의 기초이기 때문이다.

 

 

중랑방송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서울특별시 중랑구 송림길 13, 3층(상봉동)  |  대표전화 : 010-3780-0788  |  등록번호 : 서울 아 03142  |  등록·발행일 : 2014.5.8  |  발행·편집인 : 구주회
청소년보호책임자 : 구주회
Copyright © 2024 중랑방송.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