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가족 봄나들이, 강북구 우이동으로 떠나보자도심 속 산림레포츠 명소 우이동…가족과 놀거리 쉴거리 먹거리 풍성
중랑방송  |  webmaster@cnbcnews.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4.03.26  09:25:04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우이동가족캠핑장, 청자가마터체험장, 북한산국제클라이밍 & 천문교육센터 등 산림레포츠 시설 밀집

가족 봄나들이 어디로 갈지 고민이라면 초록 봄기운 가득한 서울 강북구(구청장 이순희) 우이동은 어떨까. 북한산의 수려한 자태가 한눈에 펼쳐진 우이동은 산림레포츠 시설들이 밀집한 도심 속 여행지다.

   
 

우이동가족캠핑장과 청자가마터체험장, 우이동산악문화허브(H‧U‧B), 북한산국제클라이밍센터, 북한산천문교육센터 등 자연 속 놀거리, 쉴거리 등이 서울 우이신설선 북한산우이역에서 도보 10~20분 거리에 모여있다. 아기자기한 숲길 산책로도 많아 가벼운 트레킹을 하기도 안성맞춤이다.

가족과 부담없이 야영을 즐기고 싶다면 우이동가족캠핑장(☎ 02-944-2941~2)은 탁월한 선택지다. 글램핑 4개와 데크 27면이 있고 매점에서 텐트와 매트, 가스버너 등을 빌릴 수 있어 캠핑장비 없어도 야영을 즐길 수 있다. 쾌적한 글램핑 침구과 깨끗한 세척장, 샤워장, 화장실 등이 사용자에게 높은 만족감을 더한다. ‘서울로떠나는캠핑’(www.seoul.go.kr/story/campingjang)에서 구민은 매월 8일, 타 구민은 10일에 예약할 수 있다.

아이와 색다른 추억을 만들고 싶다면 가족캠핑장 옆 청자가마터체험장 1일 체험을 추천한다. 가족반을 신청하면 물레 체험과 초벌 접시 페인팅을 해볼 수 있고, 완성된 공예품은 한 달 뒤 방문 또는 택배로 받을 수 있다. 예약은 매월 10일 안내 홈페이지(www.kguide.kr/celadon)에서 하면 된다.

인기스포츠 클라이밍을 도전해 보는 것도 좋다. 산악문화복합공간 우이동산악문화허브(H‧U‧B)(☎ 02-994-8848)에는 클라이밍과 산악문화 체험존 등 다양한 놀거리가 있어 아이와 즐거운 시간을 보낼 수 있다. 전화로 예약하면 전문가에게 클라이밍 방법을 배울 수 있고, 지구에서 가장 높은 히말라야 에베레스트 VR과 스릴 넘치는 산악스키 VR도 인기가 높다.

본격적인 클라이밍을 즐기려면 북한산국제클라이밍센터(☎ 070-4167-7468)에 가면 된다. 19m 실외리드벽과 서울에서 유일하게 로프를 사용할 수 있는 12m 실내리드벽이 있어 날씨에 상관없이 클라이밍을 할 수 있다. 현장에서 바로 결재하고 이용할 수 있다.

   
 

이곳 센터에는 강북구의 명소, 천문교육센터(☎ 02-901-2326~7)도 있다. 옥상에는 천체망원경 7대가 있어 밤하늘 별들을 가깝게 조우할 수 있고, 소그룹으로 신청을 받기에 망원경도 직접 조정해 볼 수 있다. 주말가족반은 무료로 운영하며, 정기체험프로그램을 신청하면 천체 관측과 천문 이론도 배운다. 강북구 홈페이지 ▶문화관광 게시판에서 예약하면 된다.

이 밖에도 가족캠핑장에서 도보로 20분 정도 거리에 우이령숲속문화마을에 빵지순례 유명베이커리와 맛집이 즐비하고, 자가용으로 10분 정도 가면 운치있는 4‧19카페 거리와 전통시장의 활기를 느낄 수 있는 장미원 시장이 위치한다.

우이동 여행계획을 세울 때 ‘강북구 스마트관광 전자지도’를 사용하면 강북구의 지역 명소, 맛집 등 다양한 관광정보를 한눈에 볼 수 있다. 포털사이트에서 검색하면 바로 이용이 가능하다. 강북구 스마트관광 전자지도에서 ‘너랑 나랑 우리랑 스탬프 힐링투어’를 이용하면 우이동가족캠핑장과 식당, 카페 등 제휴업소 할인도 받을 수 있다.

이순희 강북구청장은 “우이동가족캠핑장을 확대하고 방문객을 위한 문화 및 편의 시설을 지속적으로 발굴해 강북구 우이동을 가족 문화와 휴식의 중심지로 가꿔나갈 것”이라며 “올봄에는 가족과 초록내음 싱그런 우이동에 꼭 방문해 보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중랑방송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서울특별시 중랑구 송림길 13, 3층(상봉동)  |  대표전화 : 010-3780-0788  |  등록번호 : 서울 아 03142  |  등록·발행일 : 2014.5.8  |  발행·편집인 : 구주회
청소년보호책임자 : 구주회
Copyright © 2024 중랑방송. All rights reserved.